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

[부동산·건설] 여수 경도지구‘명품 해양관광단지’개발 본격화
"- 사업시행자 지정 등 본격적인 사업 추진 순항 -"

페이지 정보

국정일보 기자 작성일2020-02-28 23:16

본문

54d9921d0d912e39bff18b1820ea335c_1582899430_6618.jpg


국정일보 이상만 기자 =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김갑섭, 이하 광양경제청)은 지난 2월 13일 여수 경도지구 해양관광단지 사업시행자를 미래에셋컨소시엄으로 변경 고시하면서 사업추진이 가시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컨소시엄은 2017년 1월에 체결된 전남개발공사와 양도양수계약에 대한 조기실현을 위해 지난해 11월 변경계약을 체결하고 골프장 부지 대금 등 1,975억 원을 전남개발공사에 납부하고 사업지구 전체 면적의 80%에 대한 소유권을 받아 사업시행자 지정 요건을 갖추었다.

 

앞으로 미래에셋 컨소시엄은 4월말까지 현재 운영 중인 콘도미니엄을 제외한 미개발 토지 잔금 950억 원을 납부하고 소유권을 추가 확보할 예정이며, 나머지 콘도미니엄은 2024년 12월께 소유권을 전부 이전받을 계획이다.

 

한편 경도지구 개발의 관건이었던 연륙교 설치는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을 착수하였으며, 금년말까지는 사업시행자를 선정하여 2024년 완료를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도 연륙교 완료 시점에 맞춰 미래에셋컨소시엄은 네덜란드 해양관광 전문 용역사인 UN Studio와 함께 마스터플랜을 완성하고 국내 최고급 6성급 호텔과 해수풀, 가든스파, 케이블카 등을 올 5월부터 착공할 계획이다.

 

광양경제청 관계자는 “경도개발이 완료되면 여수지역에 매년 외국인 관광객 82만 명, 2조 2,000억 원의 생산유발과 1만 4천여 명의 고용효과로 지역경제에 큰 역할을 할것이다”며 전망하였다.


국정일보 이상만 기자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