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사회일반] 서울-부산 6시간 40분 소요".. 설 앞두고 고속도로 정체 시작… - 이신국 기자
"내일 오후 늦게까지 정체 이어져"

페이지 정보

이신국기자 기자 작성일2020-01-23 16:07

본문

93d1e81cd4863a6116b17c73e1446a44_1579763393_6908.jpg 

[경찰일보 이신국 기자]=설 연휴 하루 전인 23일 오후 현재 전국 고속도로는 여러 구간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지며 귀성 전쟁이 시작되는 모양새다.

한국도로공사 로드플러스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한남~서초, 서울요금소~죽전휴게소 부근, 동탄 분기점 부근, 남사 부근, 안성 부근~천안 휴게소 등 총 49㎞ 구간에서 차들이 서행 또는 정체 중이다.

서울 방향은 남사 부근 1㎞, 기흥동탄~수원 7㎞, 양재 부근~반포 5㎞ 구간에서 시속 40㎞ 미만으로 이동 중이며 서울 외곽순환고속도로 구리 방향은 서하남 부근, 계양~송내 등 총 8㎞ 구간, 일산 방향으로는 소래터널~송내, 김포~자유로, 남양주~상일 등 총 15㎞ 구간에서 정체가 일어나고 있다.

서해안 고속도로는 목포 방향 순산터널 부근, 발안 부근~서해대교, 서산 부근~운산터널 등 총 21㎞, 서울 방향 매송 휴게소~매송, 금천 부근 등 4㎞ 구간에서 역시 서행 또는 정체 수준의 흐름을 보이고 있다.

23일 전국 교통량은 476만대로, 평소 토요일 수준보다 늘어나 혼잡이 예상되고 있다. 이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8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39만대가 이동할 것으로 점쳐진다.

귀성길 정체는 이날 오후 6~7시 절정에 달한 뒤 다음날인 24일 오후까지 지속되다가 이날 오후 6~7시경 해소될 전망이다.

반면 귀경길은 이날 오후 부터 일요일 수준으로 정체를 빚다가 24일 새벽 시간부터 서서히 풀릴 것으로 예측된다.

이날 오후 3시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해 전국 주요 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6시간 40분, 광주 6시간 20분, 울산 6시간 20분, 대구 5시간 40분, 대전 4시간, 강릉 3시간 20분으로 분석된다.

 

[경찰일보 이신국 기자]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