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오피니언

 
오피니언 목록
  • 칼럼 귀한 것을 오래 가지고 있으면 불길하다.  
  • 국정일보기자   2020-09-21 13:41:59   새글      
  •  문이주 기자 = 누구나 남들에게, 또는 자기 자신을 향하여 늘 잊지 않고 들려주는 가장 흔한 덕담 중 하나가 ‘욕심을 버려라’가 아닌가 싶다. ​원래 사람의 본성은 선(善)이지만 악심이 늘 마음에 잠복해 있다가 한시도 쉬지 않고 그 출구를 찾고 있으니 그럴 만도 한 가르침이다. ​​욕심을 버린다는 말 속에는 …
  • 사설 정부가 홀대한 천안함 용사. 미군사령관이 추모  
  • 국정   2020-09-19 14:22:44        
  •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은 15일 "2010년 천암함 폭침 사건과 연평도 포격 도발의 전사자들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그는 이날 한미 우호협회가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주최한 '6.25한미전몰장병 헌화식'에서 "1953년 종전 이후 지금까지 대한민국을 보호하기위해 목숨을 바친 수백명의 호국 영…
  • 사설 주한美사령관. 文 대통령 임기내 전작권 전환 불가 시사  
  • 국정   2020-09-19 14:21:11        
  •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은 10일(현지 시각) "우리가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과정에서) 약속한 것은 골대를 옮기지 않겠다는 것"이라고 했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이날 미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주체 화상회의에서 "2015년 11월 한미 국방부 장관간에 조건부 전작권 전환 계획을 세웠고 26개의 구…
  • 기자수첩 초토화된 울릉도, 정세균 총리, “안타까운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  
  • 국정   2020-09-19 14:18:59        
  •  정부와 경북도는 지난 9일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으로 피해가 집중된 울릉군과 경주, 영천 등지에 대한 피해복구와 재발방지 대책 마련에 힘을 모았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날 태풍 마이삭 등으로 큰 피해가 발생한 울릉군 피해현장을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이철우 경북도지사, 안영규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 등과 직접 …
  • 기자수첩 ‘노풍당당’(老風堂堂)  
  • 국정   2020-09-19 14:16:32        
  •    ‘노풍당당(老風堂堂)’이라는 말을 들어 보셨나요? ​위풍당당(威風堂堂)이란 말은 많이 들어 보았으나 노풍당당이란 말을 아주 생소하다 할 수 있다. ​하지만 대한민국의 오늘을 있도록 한 한강의 기적을 이루어내고 대한민국의 경제발전을 이끌어낸 오늘의 노인들을 대표할 수 있는 말이다.​요즘 지하…
  • 칼럼 낮과 밤의 두 얼굴  
  • 국정일보기자   2020-09-15 13:20:27        
  •  문이주 기자 = 성종은 조선 시대 사대부들 사이에서 세종과 더불어 성군으로 불렸으며 오늘날에도 태평성대를 구가한 조선 초기의 마지막 성군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하지만 사직을 위한다는 명분으로 왕비를 내쫓고 죽였다. ​​임진왜란 때 왜군들에 의해 능이 도굴되고 파헤쳐져 시신이 불타버려 유실되는 치욕을 겪기도 했…
  • 사설 국방부 ""백선엽은 나라를 구한 분""...김원웅 주장 반박  
  • 국정   2020-09-12 10:49:18        
  •   8.15 광복절 75주년 기념식에서 "이승만은 친일파와 결탁했다". "안익태는 민족 반역자"라고 했던 김원웅 광복회 회장이 8월 17일에는 백선엽 장군에 대해 "6.25가 난 그날 백 장군이 이끌던 육군 1사단에 안 나타났는데 그 것만 가지고도 사형감" 이라고 했다. 김 회장은 "이승만은 독립운동 내…
  • 기자수첩 코로나 언제, 어디든, 누구나 감염될 수 있다.  
  • 국정   2020-09-12 10:46:52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대유행을 경고하는 신호가 잇달아 켜지고 있다. 한곳의 집단감염이 집 학교 직장 등으로 파고들고, 지역 경계를 넘어서 새로은 집단 감염을 일으키고 있다. ​9월 8일 0시 기준 질병관리본부의 발표에 의하면 누적 확진자는 2만1432명이며, 최근 일주일새 신규 확진자는 지난 2일 26…
  • 기자수첩 코로나로 브레이크 걸린 추석절 민족 대 이동  
  • 국정   2020-09-12 10:42:49        
  •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민족의 대 이동인 귀향 여부를 놓고 '눈치게임'이 시작됐다. 정부는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연휴 귀성 자제를 권고했다. 이러한 '권고'에 코로나 감염여부를 걱정하는 이들의 고민은 날로 커지고 있다. ​귀향 눈치게임을 반영하듯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
  • 칼럼 천륜마저 저버린 참상  
  • 국정일보기자   2020-08-27 12:53:58        
  •  문이주 기자 = 인조는 재위 27년(1649년) 5월 8일 세상을 떠났다. 그의 묘호는 열조(烈祖)였으나 인조(仁祖)로 바꾸었다.신하로서 임금을 내쫓고, 아버지로서 아들과 며느리를 죽이고, 할아버지로서 손자들을 죽인 인물에게 어질 인(仁)가 부끄러울 지경이었다.​모든 역사는 음양이 공존한다. 인조반정과 병자호…
  • 사설 可恐(가공)할 北의 화학무기  
  • 국정   2020-08-23 14:38:18        
  •  ​美 육군 보고서에 따르면. "북이 탄저균 1kg쏘면 서울 5만명 사망"으로 추정된다. ​미국은 북한이 핵폭탄을 최대 60기 보유하고, 탄저균을 미사일에 실어 한국과 미국,일본에 쏠 수 있다고 전망한 것으로 18일(현지 시각) 나타났다.​미국의 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미 국방부 산하 육군부는 지난달 작성…
  • 사설 보훈단체 12곳, 공식행사서 김원웅 배제 키로  
  • 국정   2020-08-23 14:36:35        
  • ​​​대한민국 상이군경회는 18일 "12개 보훈단체가 앞으로도 모든 행사에 김원웅 광복회장의 참석을 배제할 것"이라고 밝혔다. 상이군경회는 이날 '김원웅 광복회장 망언에 대한 입장'을 내고 "12개 보훈단체는 김원웅을 보훈단체장으로 인정하지 않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상이군경회는 "김원웅은 호국영령 앞에 백배사죄하고 광…
  • 기자수첩 미래통합당 수뇌부, 호남 수해현장 총출동 높이 평가한다  
  • 국정   2020-08-23 14:34:28        
  •   경북주재 본부장 : 최 규 환.​미래통합당이 수해 복구를 계기로 호남 민심잡기에 나섰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가 섬진강 범람으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로 달려가 수해 복구활동에 나서는가 하면 전북출신 비례대표 정운천 의원이 지난 12일 예결위원들과 함께 남원시를 찾아 폭우 피해…
  • 기자수첩 광복 75년에 부쳐  
  • 국정   2020-08-23 14:32:23        
  • ​  김영식 / 특별취재본부 본부장 우리는 올해 8월 15일 광복 75주년이 되는 아주 뜻 깊은 날을 맞이했다. 우리 조국 대한민국이 일본제국주의 식민통치에서 벗어나 해방을 맞이한 지 75주년이 된 것이다.​또한 1948년 8월 15일 이승만 초대 대통령이 대한민국정부수립을 선포한 날로 대한민국건국기념일…
  • 칼럼 비겁하고 간사한 통치자  
  • 국정일보기자   2020-08-18 10:42:52        
  •  문이주 기자 = 선조 25년(1592년) 4월 13일 조선을 침략한 일본군이 파죽지세로 북상하자 조정은 삼도순변사 신립에게 저지하게 하였다.​신립은 그달 28일 탄금대에 배수진을 쳤다가 패전했는데, 이날 보고에는 거리가 한순간에 텅 비어 도성을 지키려 해도 이미 사람이 없었다고 전한다. ​패전 소식에 놀란 선…
게시물 검색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