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 / 70,90,230,70

[대전] 대전시, 제2회 공공교통환경주간 기념식서 "트램" 체험
"- 시민단체․유관기관과 함께 하는 체험․홍보부스에서 교통과 환경의 중요성 체험도 -"

페이지 정보

무글리 기자 작성일2019-09-19 13:32

본문

3256c3c07c39eb64dc940c840f607cac_1568867920_4691.jpg 

손화진 = 19일 오전 대전시청 남문광장에서 열린 제2회 공공교통환경주간 기

념식에서 바이모달 트램에 올라탄 초등학생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대전시와 대전시의회, 대전시교육청, 대전지방경찰청 등 4개 기관이

동참한 이날 행사는 운수종사자와 단체회원, 주민 등 600여 명이 참

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세계 차 없는 날(922)을 기념해 개최된 이번 행사에서는 특히 1

호선인 도시철도와 2호선인 트램, 3호선 역할을 할 충청권광역철도를

중심으로 향후 구축할 도시철도 중심의 환승체계를 선보여 참여 시민

들의 눈길을 끌었다.

    

4개 기관장을 비롯한 시민들은 각 가정에서 최신형 타슈와 마카롱택

, 전기버스 등을 타고 바이모달 트램에 환승하며 목적지에 도착하

는 것을 가정한 시연행사에 참여했다.

    

특히 단체회원은 물론 초등학생과 유치원생 등은 낯설고 신기한 바이

모달 트램에 흠뻑 빠져서 승차도 해보고 좌석에 앉아도 보면서 향후

대전에 도입될 트램에 대한 많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와 함께 공공교통에 대한 의식 확산과 교통안전, 환경보전의 필요

성 등 다양한 퍼포먼스와 체험홍보부스도 운영됐다.

    

교통사고의 주범인 무단횡단과속음주운전불법주차 등을 없애자는 의

미의 퍼포먼스와 기관장들이 공공교통을 이용해 출근하는 영상상영,

편리한 공공교통 대전을 외치는 카드섹션 등이 다채롭게 펼쳐졌

.

    

또한, 2019 유럽교통주간 대전캠페인함께 걸어요’, 톡톡블럭 자동

차 만들기, 교통안전교육 체험 등 교통과 환경, 안전생활을 실천토록

하는 체험홍보부스를 대전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대전기후환경네트워

크를 비롯한 15개 기관단체가 운영했다.

    

대전시 문용훈 교통건설국장은 이번 행사가 승용차 이용을 자제하

고 공공교통 이용의 필요성을 느끼고 실천하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

승용차가 아니어도 쉽고 편리하게 목적지에 도착할 수 있는

촘촘한 교통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