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 / 75,60,230,50

[충북] 진천군, 생거진천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출범식 개최

페이지 정보

진천알리미 기자 작성일2019-10-08 22:07

본문

변상주 기자 = 진천군이 7일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노인분야 선도사업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섰다.


ec17a8c88bf3fa9e552cc7b92f3dc866_1570540433_7038.jpeg
 


  이번 출범식은 송기섭 진천군수, 충청북도 이장섭 정무부지사, 대한노인회 충북연합회 김광홍 회장을 비롯한 보건·복지·의료·주거분야 전문가와 종사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특색을 반영한 선도사업의 시작을 알리고 민·관의 협력을 굳건히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보건복지부가 공모한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은 주민이 살던 곳에서 필요한 서비스를 누리고 지역사회와 어울려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주거, 보건, 돌봄, 의료, 복지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사업으로 충북에서는 유일하게 진천군이 선정됐다.   


  군은 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해 지난 7월 1일 조직개편을 통해 선도사업팀을 신설했으며 이듬해까지 순차적으로 읍․면에 전담 인력을 추가로 배치할 예정이다.


  군은 2년간 42억 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병원·시설 퇴원 준비노인, 장기요양등급내외 판정노인, 주민참여형 거점돌봄센터 이용노인 등으로 대상을 분류해 사업을 추진하며 주요사업 내용은 △찾아가는 약손 한방진료 △찾아가는 안심 복약지도 △케어안심주택 지원 △스마트 안심생활 지원 △이동지원서비스 △영양급식 제공 서비스 △주거환경 개선사업 등 약 25종이다.   


  특히, 주민참여형 거점돌봄센터 이용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사업은 지역 특색을 반영한 생거진천형 자주적 모델로 어르신들이 쉽게 이용하는 경로당 중 18개소를 동네 거점 돌봄센터로 지정해 단순 노인여가복지시설 기능을 넘어 지역주민이 함께 어울리는 ‘우리동네 노인복지관’으로 운영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을 이수한 동네 복지사를 곳곳에 배치하고 이웃과 이웃을 연결해 함께 돌보는 “생거진천형 복지 공동체”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이번 사업의 추진을 통해 지역 주민들이 본인이 원하는 곳에서 주거, 요양, 돌봄, 보건의료 등 다양한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돼 군민 삶의 질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생거진천형 선도사업이 가족․이웃과 함께 하는 사회통합의 훌륭한 모델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