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

[충북] 괴산군 자원봉사센터, 태풍 '미탁' 피해지역 방문'
"봉사자 45명, 영덕군 강구면서 복구작업 구슬땀"

페이지 정보

국정일보 기자 작성일2019-10-12 00:13

본문

 4e25871118ab58db0182427d6e77f910_1570806895_1087.jpg

 신동언 기자=괴산군 자원봉사센터가 7일 태풍 '미탁'으로 수해를 입은 경북 영덕군 강구면을 찾아 긴급 봉사활동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태풍 '미탁'은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이틀간 영덕군 강구면에 326.5mm에 달하는 '물 폭탄'을 쏟아부었다.
 이 때문에 강구면은 빗물로 인한 토사가 흘러내리고 가옥이 침수해 이주민이 발생하는 등 큰 피해를 입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괴산군 자원봉사센터는 곧바로 SNS와 각 읍·면 자치봉사회 긴급연락망을 가동해 자원봉사자 45명을 모집했다.

 
 자원봉사자들은 장화과 장갑 등 필요한 물품만 챙긴 후 곧바로 피해지역으로 긴급 봉사활동을 떠났다.
 이들은 이날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른 아침부터 오후 늦게까지 마을도로 곳곳에 꺼내놓은 가전제품과 가재도구 등을 세척했다.

 흙탕물에 잠겨 엉망이 된 집안 구석 구석을 청소하고 부서진 잔해를 치우는 등 수마가 할퀴고 간 가정과 주변 지역의 복구활동에 힘썼다.

 안병철 자원봉사센터장은 "괴산군도 지난 2017년 수해로 큰 어려움을 겪었을 때 전국 곳곳에서 온 자원봉사자들로부터 큰 도움을 받았다"면서 "작은 힘이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한 걸음에 달려왔다"고 말했다.

 

   저작권 무단 재배포 금지ㅡ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