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

[광주] 광주시-정상기업, 취약계층 아동 자립 돕는다
"아동 50명 대상 월 5만원씩 10년간 자립지원금 기부"

페이지 정보

김혜민 기자 작성일2020-06-29 20:42

본문

506741935a618ac0232ccec5c987fac6_1593430977_9552.JPG 


김혜민 기자 = 광주광역시와 정상기업㈜이 취약계층 아동이 성인이 됐을 때 희망을 품고 자립할 수 있도록 자립 종잣돈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29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정상기업㈜,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취약계층 아동자립지원사업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아동자립지원사업은 취약계층 아동의 자립을 위해 10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월 5만원씩 아동명의로 적립을 해 10년 후 성인이 돼 사회에 진출할 때 종잣돈으로 60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정상기업㈜은 10세 이하 아동 50명(양육시설 32명, 공동생활가정 18명)에게 10년간 총 3억원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아동자립 지원대상자 발굴 및 추천을 추진하고, 광주공동모금회는 아동자립 지원대상자 적격여부 검토 및 사업비 집행을 실시한다.

협약을 체결한 정상기업㈜는 ‘소외된 이웃과 함께’라는 경영이념으로 지난 2007년 창립해 토목건축공사업, 시설물유지관리, 주택건설업, 대지조성 사업 등을 하는 지역 중소기업으로 지난 2009년부터 현재까지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1억 3100여만원 기부, 그 외 다양한 자체 사회공헌사업으로 약 5억원을 기부하며 지역사회를 위해 앞장 서 왔다.

이정오 정상기업㈜ 대표이사는 “작은 도움이지만 아동들이 성인이 되었을 때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자립해 지역사회 일원으로써 잘 성장하길 바라는 마음이다”며 “매년 후원아동을 늘려 300명 정도의 아동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계획 중이며, 궁극적으로는 회사 수익금 전액을 사회공헌 활동에 쓰임이 될 수 있도록 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이용섭 시장은 “취약계층 아동이 성인이 돼 사회에 진출할 때 희망을 품고 자립할 수 있도록 든든한 키다리아저씨 역할을 해준 정상기업㈜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광주시도 아이들이 꿈을 가지고 자라 광주 미래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