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신문

국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

[충북] 증평에도 고속도로가 신설된다
"충북 6개 시·군 통과 남북6축 제2차 국가도로망 계획 반영"

페이지 정보

신동언 기자 작성일2021-09-23 12:44

본문

55ae1c87170d79402a083fe6242e09f8_1632368748_6085.jpg
 

신동언 기자 = 충북 진천~증평~청주~보은~옥천~영동 등 6개 시·군을 잇는 새로운 고속도로 신설이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6일 연천~서울(강일IC)~진천~증평~~합천을 연결하는 남북6축 신규 도입을 골자로 한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021∼2030년)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가 도로정책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한 이번 계획에는 중부선과 중부내륙선 사이의 큰 이격거리(약 73km)를 보완하기 위해 신규로 남북6축을 반영했다.


이번에 반영된 남북6축 도로망 중 연천~진천 구간은 기존 도로망으로 활용하고, 진천~합천 구간은 도로를 신설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로써 충북은 11개 시·군 중 6개 시·군을 남북으로 관통하는 새로운 고속도로가 신설돼 도내 시·군간 교류는 물론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확충할 수 있게 됐다.


홍성열 군수는“충북도내 11개 시·군 중 유일하게 고속도로가 통과하지 하지 않는 증평군은 신규로 반영된 연천~증평~합천 간 남북6축과 기존에 반영된 보령~증평~울진 간 동서5축 고속도로가 신설될 경우 향후 지역발전이 한층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제2차 도로망 종합계획을 이달 중 고시할 예정이며 종합계획의 정책방향에 맞춰 건설계획과 관리계획도 단계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국정일보 신동언 기자

sde6835@naver.com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정신문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 01005 | 발행/편집인 : 국정일보 주식회사 권봉길 | 등록일자 : 2009년 10월 26일 | 최초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대표(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02)2217-1138 | E-mail : news@kookjung.co.kr
Copyright © 국정신문.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